240624(뉴스1) 전북희망나눔재단-도의회환경복지위원회, 복지정책 토론회 개최

전북희망나눔재단
2024-06-25
조회수 17



(전주=뉴스1) 김동규 기자 = 전북자치도의회 환경복지위원회는 24일 세미나실에서 (사)전북희망나눔재단과 ‘지속 가능한 돌봄체계 구축을 위한 복지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병철 환경복지위원장과 김영기 재단 대표의 개회사로 시작한 이날 토론회에서는 서양열 전북자치도사회서비스원장과 양병준 전북희망나눔재단 사무국장이 주제발표를 통해 돌봄체계 전반에 대한 문제와 더 나은 돌봄을 위한 과제들을 제시했다.


제1 주제발표에 나선 서양열 원장은 지역사회 돌봄체계 활성화를 위한 주요 전략으로 △민관협력 돌봄체계 구축 △지역사회 돌봄역량 증진 △주민주도의 돌봄기반 조성 △수요에 부응하는 돌봄서비스의 지속적 발굴 △함께 돌보고 살아가는 사회를 위한 준비의 필요성 등을 강조했다.


제2 주제발표에서 양병준 사무국장은 돌봄사회 실현을 위한 지역의 역할과 과제를 주제로 “돌봄은 우리 모두의 과제라는 인식 아래 돌봄의 사회화가 이루어져야 하고, 국가 주도의 돌봄체계 구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지정토론에서는 윤정훈 전북자치도의원과 박주종 전북자치도사회복지사협회장, 채현주 전북자치도지역아동센터14개 시·군 연합회장, 김종열 평화의집 원장, 배정숙 전북자치도영양사회 제1부회장 등 분야별 전문가들이 지속 가능한 돌봄 체계 구축을 위한 과제들에 대해 의견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병철 위원장은 “현재 우리 사회가 겪고 있는 저출생, 인구 고령화, 핵가족화, 산업화 등으로 돌봄 문제는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 “오늘 토론회가 지속 가능한 돌봄 체계 구축에 한 발짝 다가가는 시간이 되길 기대하며, 도의회 차원에서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김동규 기자 (kdg2066@news1.kr)